청도군, 소싸움경기장 부가세 12억5천500만원 절감
청도군, 소싸움경기장 부가세 12억5천500만원 절감
  • 김재욱기자
  • 등록일 2019.06.17 18:55
  • 게재일 2019.0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도소싸움경기장 모습. /청도군 제공
[청도] 청도군은 청도소싸움경기장의 기부채납에 따른 부가가치세 12억5천500만원을 절감했다고 17일 밝혔다.

청도소싸움경기장은 기부채납에 따른 무상사용수익권이 부동산임대수입에 해당돼 기부채납가액 248억6천만원에 대해 31년 9개월동안 부가가치세 과세신고의무를 2017년 경산세무서로부터 통보받았다.

이에 군은 청도소싸움경기장의 조성방식(BTL)과 무상사용기간 만료 후 정산해야 하는 부분 등 부가가치세 과세 부당 주장 및 기부채납가액 과다산출로 과세표준 경정을 대구지방국세청에 청구해 적극 대응했으나 기각처분을 받았다.

하지만 군은 포기하지 않고 2018년 국무총리 산하 조세심판원에 심판을 청구했으며, 지난 7일자로 청도군의 주장이 인용 결정됐다.

그 결과 군은 기납부 금액에서 3억500만원 환급받았다. 또 향후 24년간 분기별로 지불해야 되는 부가가치세가 9억 5천만원(약 50%) 절감돼 총 12억5천500만원의 예산을 절감하는 효과를 이끌었다.

이승율 군수는 “담당 공무원들의 끈질긴 노력과 적극적인 업무수행으로 소중한 예산을 군민을 위해 사용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박진감 넘치는 경기를 진행해 전통문화보존은 물론 축산농가와 군민 소득증대 및 지역 문화·관광산업의 메카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청도소싸움 경기장은 2011년 개장 이래 매주 소싸움경기를 실시하는 세계최초 유일무이한 돔형 경기장으로 올해에는 51회차 1천260경기를 목표로 박진감 넘치는 경기를 진행중에 있다.

/김재욱기자kimjw@kbmaeil.com
김재욱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