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경희 청송군수, 우박 피해지역 긴급 현장점검
윤경희 청송군수, 우박 피해지역 긴급 현장점검
  • 김종철 기자
  • 등록일 2019.06.17 15:36
  • 게재일 2019.0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최근 관내 우박 피해지역을 긴급 현장 점검했다. <사진>

윤 군수는 16일 관계공무원들과 함께 휴일도 반납한 채 최근 내린 우박으로 피해를 입은 현동, 현서, 안덕면 지역을 직접 방문해 실의에 빠져있는 농업인을 위로하고 관계자들에게 우박피해 복구 지원 대책이 조속히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대응과 적절한 조치를 당부했다.

지난 15일 내린 우박은 현동면(20ha), 현서면(474ha), 안덕면(370ha) 등 3개 읍면에 총 864ha의 농작물에 피해를 입혔고, 피해 작물은 사과가 가장 큰 780ha로 조사됐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피해농가에 대한 정밀조사 후 신속하게 국비지원을 요청 할 것”이라며 “이와는 별도로 군에서도 피해 최소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우박피해에 대한 농식품부 국비 지원 기준은 지자체별 농작물 피해면적이 30ha이상 발생 시 지원이 되고 피해지역에 연접한 시군도 기준이하의 피해가 발생하더라도 지원이 되므로 청송군은 지원 대상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김종철기자 kjc2476@kbmaeil.com


김종철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