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경북 배수개선사업 4지구 신규 착수
올해 경북 배수개선사업 4지구 신규 착수
  • 심상선기자
  • 등록일 2019.06.16 20:16
  • 게재일 2019.0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신당·고령 신안
상주 화산·성주 후포

한국농어촌공사 경북지역본부(본부장 강경학)는 ‘2019년 배수개선사업’에 신규 착수 4지구와 기본조사 대상 2지구가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

배수개선사업은 상습적으로 침수가 발생하는 지역에 방재시설 구축과 재정비를 통해 배수 원활과 농경지 침수피해를 예방해 영농의 안정성을 확보하기 위한 사업이다.

올해는 배수장과 배수로 등의 배수 시설이 없어 농경지 침수피해가 매년 빈번히 발생하는 곳을 신규 착수지구로 선정했다.

신규 착수 4지구는 대구 신당(대구시 달성군 옥포면 일원 151.0ha 117억원) △고령 신안(고령군 개진면 일원 59.9ha 44억원) △상주 화산(상주시 화산동 일원 77.8ha 47억원) △성주 후포(성주군 용암면 일원 82.7ha 117억원) 등이다.

공사는 올해 이들 지구의 세부설계를 완료하고, 오는 2020년부터 본격적인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오는 2022년까지 신당지구 배수장 2곳, 배수문 2곳, 배수로 0.3km, 신안지구 배수장 1곳, 화산지구 배수로 1.2km, 후포지구 배수장 1곳, 배수문 2곳 등을 설치 완료할 예정이다.

또, 배수개선 기본조사 대상 2지구로 선정된 △포항 어미(포항시 연일읍 일원 100ha(84억원), △영주 이산(영주시 이산면 일원 55ha(38억원) 등에 대해서는 올해 배수개선사업 기본계획수립을 위한 기본조사를 할 예정이다.

2지구에 대해서는 내년에 신규 착수지구로 선정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추진해 오는 2023년까지 어미지구 배수장 1곳 배수로 3.0km, 이산지구 배수문 1곳, 배수로 2.3km 등의 설치를 완료할 계획이다.

강경학 본부장은 “농식품부, 지자체 등 관계기관 관계자들과의 적극적인 협의를 통해 상습 침수지역 주민들의 숙원사업을 해결할 수 있게 돼 매우 뜻깊다”며 “앞으로도 농경지 침수피해 등 재해 사전예방을 통해 농업인의 영농편의 제공 및 농업경쟁력 향상을 위하여 끊임없는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심상선기자 antiphs@kbmaeil.com
심상선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