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재 의원, ‘강·소형 R&D특구’ 포항 지정 촉구
김정재 의원, ‘강·소형 R&D특구’ 포항 지정 촉구
  • 전준혁기자
  • 등록일 2019.06.16 20:17
  • 게재일 2019.0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기부 차관에 당위성 강조

자유한국당 김정재(왼쪽) 의원이 14일 과기정통부 문미옥 1차관에게 ‘강·소형 R&D 특구’ 포항 지정을 강력히 촉구하고 있다. /김정재 의원실 제공
자유한국당 김정재(포항북) 의원은 지난 14일 의원회관에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문미옥 1차관으로부터 강·소형 연구개발(R&D)특구 지정 진행사항에 대해 보고받고, 포항의 특구 지정을 강력하게 촉구했다.

현재 강·소형 R&D특구 지정을 신청한 지방자치단체는 포항시를 포함, 총 7개 기초지자체(4개 광역지자체)다. 최종 선정은 오는 19일 29차 연구개발특구위원회 개최를 통해 이뤄질 예정이다.

강·소형 R&D특구로 지정되면 공공기술 이전을 통한 사업화는 물론, 연구기업 및 첨단기술기업에 대한 세제 감면을 받을 수 있다. 이를 바탕으로 첨단산업육성 및 관련기업 유치를 통해 4차산업 거점도시로 발전이 가능해진다.

현재 포항시는 총 면적 2.75km²내에 포스텍, 포항산업과학연구원을 기술핵심기관으로, 포항테크노파크·포항경제자유구역을 포함한 인근 산업단지를 배후공간으로 육성하는 방안을 골자로 강·소형 R&D특구 지정을 신청한 상태다.

포항은 수도권과 대전을 제외하면 타 지자체에 비해 기초연구에서 사업화까지 이어지는 연구개발 역량이 풍부한 것이 강점이다.

타지역에 비해 탄탄한 과학기술 인프라를 기반으로 기술사업화 성공 가능성 또한 높다고 평가받고 있다.

김정재 의원은 “포항은 기초연구에서 사업화까지 연구개발 역량이 풍부하고 타지역에 비해 탄탄한 과학기술 인프라를 기반으로 기술사업화 성공가능성이 높다”며 “반드시 포항이 특구로 지정될 수 있도록 끝까지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전준혁기자 jhjeon@kbmaeil.com
전준혁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