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인이 도운 조영욱·최준 득점 ‘최고의 골 후보’
이강인이 도운 조영욱·최준 득점 ‘최고의 골 후보’
  • 연합뉴스
  • 등록일 2019.06.16 20:14
  • 게재일 2019.0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에서 ‘막내형’ 이강인(발렌시아)의 도움을 받아 조영욱(서울)과 최준(연세대)이 나란히 터트린 득점 장면이 이번 대회 ‘최고의 골’(Great Goal) 후보에 포함됐다.

FIFA는 16일(한국시간) 폴란드 우치에서 펼쳐진 한국과 우크라이나의 U-20 월드컵 결승전에 앞서 홈페이지를 통해 ‘FIFA U-20 월드컵 폴란드 2019 - 골, 골, 골’이라는 영상을 공개했다.

이 영상은 결승전을 앞두고 치러진 경기들의 득점 장면 16개를 모아 편집한 것이다.

영상에서 한국은 조영욱이 세네갈과 8강전에서 터트린 득점과 최준이 에콰도르와 4강전에서 완성한 득점이 포함됐다.

공교롭게도 두 골은 모두 이강인의 발끝에서 시작됐다.

FIFA는 “2019 폴란드 FIFA U-20 월드컵에서 나온 멋진 골들을 즐기세요. 이 가운데 하나가 대회 최고의 골이 될 수 있을까요. 16일부터 시작하는 투표에서 선택할수 있습니다”라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