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정수장서 화재 20분만에 완전 진화
포항시 정수장서 화재 20분만에 완전 진화
  • 황영우기자
  • 등록일 2019.06.13 19:48
  • 게재일 2019.0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낮 12시 17분께 포항시 남구 장흥동 공단정수장에서 철근 구조 보완 공사 도중 불이나 긴급 출동한 소방대원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이용선기자 photokid@kbmaeil.com
13일 낮 12시 17분께 포항시 남구 장흥동 포항시 정수장에서 불이나 20여분만에 진화됐다.

이 화재로 플라스틱 경사판 1천500장과 철근 2.1t 등이 불에 타 소방서 추산 2천800만원의 재산피해가 났으나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플라스틱 구조물에 불이 붙어 연기가 많이 발생했다.

소방서는 소방차량 19대, 인원 45명이 동원돼 진화작업을 벌였다.

소방당국은 정수장의 철근 구조를 보완하기 위해 인부 8명이 용접작업을 하다 플라스틱 부분에 불꽃이 옮겨 붙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중이다.

포항시청 정수과가 관리를 하고 있는 이곳 정수장은 철강관리공단 내 공업용수와 생활용수 등을 정화하고 있다.

/황영우기자 hyw@kbmaeil.com
황영우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