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온실가스 진단·컨설팅 무료 실시
김천시, 온실가스 진단·컨설팅 무료 실시
  • 김락현기자
  • 등록일 2019.06.12 19:13
  • 게재일 2019.0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일부터 아파트·주택·상가 대상

[김천] 김천시는 오는 14일부터 아파트 및 주택 150가구, 상가 10곳을 대상으로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진단·컨설팅을 무료로 실시한다.

온실가스 진단·컨설팅 사업은 2030년 국가 온실가스 감축목표 ‘배출전망치(BAU) 대비 37% 감축’ 달성을 위해 매년 비산업계 부문에 진행하는 사업이다.

온실가스 감축 컨설턴트 양성교육을 이수한 민간 전문가 4명이 2인 1조로 가정과 상가를 현장 방문해 전기, 수도, 가스 등 에너지 사용 현황을 분석하고 에너지 절약 방법을 컨설팅 해주고 있다.

또 컨설팅을 받는 모든 가정 및 상가를 대상으로 전기·가스·수도 고객번호나 요금 고지서 정보를 바탕으로 정확한 진단과 함께 절연 멀티탭(4구) 제공한다. 컨설팅 신청은 김천시 환경위생과(054-420-6185)로 하면 된다.

또 탄소포인트제 가입 희망자는 홈페이지(https://cpoint.or.kr/)에 접속해 개인정보(성명, 주민번호)와 주소를 입력하면 가입할 수 있다. 가입 후 반기별로 에너지 사용량을 산정해 온실가스 감축 5%이상 달성한 가정은 인센티브(상품권/현금/그린카드)를 제공받는다.

김준호 환경위생과장은 “미세먼지, 지구온난화 등으로 인해 전기 사용량 증가에 따라 온실가스 배출이 늘어나고 있는 상황에 대비해 실생활 속에서 잘못된 에너지 낭비 습관을 개선하고, 저탄소 녹색생활을 실천을 위해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김락현기자 kimrh@kbmaeil.com
김락현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