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핀란드 정상 실질협력 증진 방안 논의
한-핀란드 정상 실질협력 증진 방안 논의
  • 김진호기자
  • 등록일 2019.06.11 20:16
  • 게재일 2019.0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트업· 차세대 통신 기술
신재생·청정에너지 분야 중점

문재인 대통령은 11일(현지시간) 안티 린네 핀란드 총리와 정상회담을 갖고, 양국 교역 및 투자 확대방안을 비롯해 스타트업·중소기업 협력, 차세대 통신·보건·에너지 등 실질협력 증진 방안 등을 논의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회담에서 지난 6일 임기를 시작한 린네 총리의 취임을 축하하는 동시에 그간 양국의 우호협력 관계가 정치, 경제, 문화 등 제반 분야에서 지속해서 발전해 온 것을 높이 평가했다.

아울러 문 대통령은 이번 방문을 계기로 양국 간 협력을 스타트업, 4차 산업혁명 대응을 위한 과학기술 협력은 물론, 방산, 에너지, 보건 등 새로운 분야로 확대하는 방안을 린네 총리와 깊이 있게 논의했다.

특히 문 대통령과 린네 총리는 전날 한·핀란드 정상회담 계기에 체결된 에너지 협력 MOU(양해각서)를 토대로 신재생, 청정에너지 분야에서도 협력을 확대하기로 했다.

문 대통령은 핀란드를 포함한 북유럽 국가들의 과거 대기오염 해결 경험 및 노하우를 청취하는 동시에 양국이 공기질 개선, 미세먼지 대응 등 분야에서 협력할 방안을 지속해서 모색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과 린네 총리는 또 양국 연구기관 간 6G(6세대 이동통신) 관련 공동연구, 과학혁신 클러스터 간 자매결연 등으로 양국 과학자 및 연구원, 기술 인력이 교류·협력할 수 있는 토대 협력을 강화한다는 데 뜻을 모았다.

문 대통령은 아울러 양국이 강점을 가진 ICT나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 중소기업 및 스타트업 분야에서 양국 간 경제협력이 더 활성화하기를 희망했다고 청와대는 전했다.

린네 총리는 문 대통령의 핀란드 방문을 계기로 내년 3월에 부산-헬싱키 직항이 개설되는 데 환영의 뜻을 나타내며, 유럽-아시아 간 물적·인적 교류 활성화에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김진호기자 kjh@kbmaeil.com


김진호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