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동성로서 ‘2019 실패박람회’ 온기 넘치는 ‘실패공감의 장’ 기대
대구 동성로서 ‘2019 실패박람회’ 온기 넘치는 ‘실패공감의 장’ 기대
  • 김진호기자
  • 등록일 2019.06.10 20:25
  • 게재일 2019.0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자영업자 위한 ‘치유프로젝트’
‘재도전 마당’ 등 프로그램 다양
실패를 거울삼아 새롭게 출발하자는 정부혁신 프로그램인 ‘2019 실패박람회’가 대구 동성로 일원에서 오는 12일부터 14일까지 열린다. 올해 실패박람회는 강원도(5월15∼17일)에서 시작해 대전(5월21∼23일), 전주(5월31일∼6월2일)로 이어지면서 연일 성황리에 개최되고 있다.

대구에서는 다양한 축제와 아름다운 패션이 있는 스마트 도시 특성에 맞게 “가치있는 실패, 같이하는 내일”이라는 슬로건으로 실패의 사회 가치와 미래를 보다 젊고 밝은 표현 방식으로 보여줄 예정이다. 마음속에 따스함이 가득하지만 표현하기 힘들어하는 대구 시민들의 정서를 반영하여 유쾌하게 교류하고 흥겹게 즐길 수 있는 축제 형태가 될 것이며, 젊음의 거리 동성로의 특성을 살려 자유롭고 직설적인 표현 방식으로 우리 사회가 온기 넘치는 실패 공감의 장이 펼쳐질 것으로 기대된다.

정부혁신의 일환으로 추진 중인 이번 행사의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창업 실패를 겪고 있는 자영업자들을 위한 ‘치유 창업 프로젝트’와 누구나 참여하여 도전과 재기 사연을 노래하는 뮤지컬 대회 ‘도전! 대구 뮤지컬 스타’, 살면서 겪었던 최고로 부끄러운 경험들을 공유하며 겨루는 ‘이불킥 공모전’, 시(詩)팔이 하상욱, 개그맨 이봉원 등이 출연하여 관객들과 자유롭게 실패를 이야기하는 토크 콘서트 ‘실패 토크 버스킹’, 가상 전화기로 마음속의 실패를 드러내는 ‘실패 고해 성사’ 등이 있다. 또한 재도전 정책 로드에서는 ‘재도전 정책 마당’ 과 ‘대구·경북 상생 혁신 스토어’를 준비하여 소상공인 재기지원, 재취업·일자리 지원, 신용회복, 심리 상담 등 시민 눈높이에 맞는 맞춤형 상담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상길 대구시 행정부시장은 “이번 실패 박람회가 실패에 대한 가치를 존중하며 실패를 반복하지 않는 노하우를 공유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전하며 “실패 경험의 생산적인 공유를 통해 서로 공감하고 격려하는 사회분위기가 조성될 때 지역 사회는 물론 우리나라가 실패를 소중한 자산으로 만들 수 있는 발전적인 도시와 나라로 변화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진호기자
김진호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