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佛 마스터 셰프에게 직접 요리 배워요”
“佛 마스터 셰프에게 직접 요리 배워요”
  • 심상선기자
  • 등록일 2019.06.10 20:24
  • 게재일 2019.0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서고, ‘마스터 클래스’ 개최

지난 8∼9일 대구 상서고등학교에서 열린 프랑스 마스터 셰프 초청 행사에 참여한 학생들이 바스티앙 마스터 셰프의 설명을 듣고 있다. /대구시교육청 제공
대구 상서고등학교는 지난 8∼9일 교내 서양 조리실습실에서 프랑스 요리학교 뒤까세 에듀케이션의 마스터 셰프를 초청해 ‘마스터 클래스’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세계적인 명성의 셰프, 알랑 뒤까세(Alain Ducasse)가 운영하는 프랑스 요리학교 뒤까세 에듀케이션(Ducasse Education)의 마스터 셰프인 바스티앙 앤소르레(Bastien Ancelet)을 특별초청해 실습수업으로 진행했다.

바스티앙 마스터 셰프는 상서고 제과제빵과, 조리과 학생 32명을 대상으로 프랑스의 전통 요리법과 분자조리법을 결합한 미슐랭 3스타 요리를 선보였다.

첫날인 8일에는 오징어와 성게, 새조개를 곁들인 식용꽃 링귀니(Linguine) 파스타, 당근, 고수를 곁들인 찰광어 요리, 럼주를 첨가해서 발효하고 휘핑 크림으로 토핑하는 효모 고체 케이크, 럼 바바(rum baba)라는 디저트 수업을 진행했다.

다음날에는 그릴 한 밀치와 로메인 샐러드, 푸아그라를 넣어 만든 소스와 피넛 퓨레를 곁들인 로스팅 치킨, 소렐 피스투와 복숭아 샤벳을 곁들인 그릴한 복숭아 디저트로 마무리되는 수업이 이어졌다.

상서고 조리과 3학년 김승원 학생은 “프랑스 마스터 셰프로부터 프랑스 전통 조리법과 현대 조리법이 결합된 독특한 요리를 바로 앞에서 배우고, 만들어 볼 수 있다는 것이 매우 자랑스러웠다”며 “요리하는 내내 설레고 행복했다”고 말했다.

바스티앙 마스터 셰프는 “여러분이 꿈꾸고 있는 셰프의 길은 매우 험난하다”면서 “본인이 하고자는 분야에 있어 다양한 테크닉을 먼저 익히고, 거기에 더해 창의력과 미적 감각을 겸비한다면 장차 훌륭한 마스터 셰프가 될 수 있을 것”고 이라고 강조했다.

/심상선기자

antiphs@kbmaeil.com
심상선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