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 57% 남북경협에 관심…손실시 보상규정 필요”
“중소기업 57% 남북경협에 관심…손실시 보상규정 필요”
  • 박동혁기자
  • 등록일 2019.06.09 18:55
  • 게재일 2019.06.1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기중앙회, 535사 인식조사
국내 중소기업 절반 이상이 남북경협에 관심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9일 중소기업중앙회에 따르면 지난 3월12일부터 18일까지 전국 중소기업 535개사를 상대로 ‘중소기업의 남북경협 인식조사’를 진행한 결과 56.6%가 ‘남북경협에 관심이 높다’고 답했다. 남북경협에 관심이 크다고 답한 기업의 67.6%는 실제로 남북경협에 참가할 의사가 있다고 응답했다.

중소기업들이 남북경협에 큰 관심을 보이는 이유로는 ‘북한진출로 새로운 시장 개척’이 59.1%로 가장 높았다. 이어 △증가하는 인건비 등 어려운 환경 돌파구(17.2%) △지속되는 남북 평화무드(10.6%) △남북 상생발전에 이바지(10.2%)가 뒤를 이었다.

북한 진출 시 가장 선호하는 지역은 개성(42.6%), 평양(31%), 신의주(9.9%) 등으로 기업 경영에 필요한 인프라가 구축된 곳이었다.

남북경협에 참가할 경우 북한 진출 형태로는 협동조합을 활용한 공동진출(64%)을 선호한다는 답이 가장 많았다.

중기중앙회 관계자는 “중소기업계가 새로운 시장과 내수부진 극복을 위해 남북경협 참가에 높은 관심을 갖고 있지만, 정치적 불확실성 때문에 부담을 느끼는 것도 사실”이라며 “꾸준한 상호신뢰 회복 등 남북정상회담 후속 조치들이 차질없이 추진돼 남북경협이 활성화되기 희망한다”고 말했다. /박동혁기자 phil@kbmaeil.com
박동혁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휴 2019-06-10 00:49:09
또 어떤 여론조작을 했길래 저런 결과가 나왔는지 쯧쯧!!
또 북한 퍼주고 쫓겨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