층간소음 때문에… 엘리베이터에서 서로 폭행
층간소음 때문에… 엘리베이터에서 서로 폭행
  • 곽인규기자
  • 등록일 2019.06.06 20:01
  • 게재일 2019.0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주경찰서는 6일 아파트 층간소음 문제로 엘리베이터에서 위층 주민을 마구 때린 혐의(폭행)로 A(40)씨에 대해 조사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달 23일 상주시 한 아파트 엘리베이터에서 위층 주민 B(44)씨를 주먹으로 수차례 때려 코뼈와 광대뼈 등을 부러뜨린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경찰조사에서 자신도 다쳤다며 쌍방폭행을 주장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들은 층간소음 문제로 대화하던 중 다툼이 커진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들이 서로 다치긴 했으나 여성인 B씨가 정당방위 과정에서 A씨에게도 상처를 입혔을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내다봤다. 상주/곽인규기자
곽인규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