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금릉 빗내농악, 새 무형문화재에
김천금릉 빗내농악, 새 무형문화재에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19.06.03 20:11
  • 게재일 2019.0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재청, 지정 예고

경북무형문화재 김천금릉 빗내농악<사진>이 국가무형문화재로 승격될 전망이다.

문화재청은 경상북도 무형문화재 제8호 김천금릉빗내농악을 국가무형문화재로 지정 예고하고, 이 농악 보존회를 보유단체로 인정 예고한다고 지난달 30일 밝혔다.

김천금릉빗내농악은 김천시 옛 금릉군 지역 빗내마을에서 전승한 농악으로, 경북 내륙 지역 특유의 꽹과리 가락과 양손으로 치는 웅장한 북놀음이 특징이다, 군사훈련에서 기원했다고 알려진 군사진굿 거리가 가미돼 기존 농악과 다르다. 군사진굿 거리는 조선 시대 군사훈련 시 사용된 진 풀이를 표현했다.

김천금릉빗내농악을 전승한 김천금릉빗내농악보존회는 폭넓은 연령대가 활동하고 있다. 실연능력과 전승활동 실적, 전승의지가 탁월해 보유단체로 적합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문화재청은 예고 기간 30일 동안 각계 의견을 수렴한 뒤 무형문화재위원회 심의를 거쳐 문화재 지정과 보유단체 인정 여부를 확정할 예정이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