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율 청도군수, 행정안전부 방문 ‘국비확보 총력’
이승율 청도군수, 행정안전부 방문 ‘국비확보 총력’
  • 김재욱 기자
  • 등록일 2019.06.02 17:57
  • 게재일 2019.0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지난달 30일 ‘2020년도 재해위험지역 정비사업’ 예산확보를 위해 행정안전부 서철모 예방안전정책관을 방문해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지정 및 사업시행에 필요한 국비 반영의 필요성을 설명하고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사진> 

이 군수는 청도군이 지방하천의 통수단면 부족 및 저지대 주거밀집 마을의 내수배제 불량으로 인근 주택 및 농경지에 상습적인 침수피해가 발생하고 있는 현재 상황을 전했다. 또 기존 도로 법면 급경사지의 붕괴위험이 높은 도로 등 자연재해로 인한 피해발생 우려가 높은 지역이 많은 것이 문제점임을 제기했다. 

이외에도 재해위험지구정비 4건 577억원, 급경사지정비 3건 36억원, 우수저류지사업 50억원 등 국비 663억원을 건의했다. 

이승율 군수는 “재해로부터 인명 및 재산을 보호해 안전한 청도군을 만들 수 있도록 적극적인 국비 지원을 건의했다”며 “국비 확보를 위해 지난 2월 국가 투자예산 확보 보고회를 개최했다. 앞으로도 환경부 등 중앙부처를 수시로 방문하고, 국회의원, 중앙부처 출향 공무원 등과 긴밀한 협조로 내년도 기획재정부 예산안에 최대한 반영될 수 있도록 전방위적인 활동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김재욱기자 kimjw@kbmaeil.com


김재욱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