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 환경지킴이로서 노력할 것”
“지하철 환경지킴이로서 노력할 것”
  • 박순원기자
  • 등록일 2019.05.28 20:15
  • 게재일 2019.0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태한 대구메트로환경 초대 사장
대구도시철도공사(사장 홍승활)의 자회사인 자회사인 (주)대구메트로환경 초대 사장으로 김태한<사진> 전 대구시장 비서실장이 취임했다.

경북 의성 출신인 김 사장은 안계종합고등학교와 한국외국어대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하고, 성균관대학교에서 행정학 박사를 받았다. 또 대통령실 선임 행정관, 국무총리실 정무비서관, 대구시장 비서실장 등을 지냈으며 20여년 가까이 쌓아온 공직 경험을 바탕으로 대구메트로환경 사장으로 적임자라는 평을 받고 있다.

김 사장의 임기는 2019년 5월 28일부터 2022년 5월 27일까지 3년 간이다.

김태한 사장은 모기업의 핵심가치인 ‘인권경영과 윤리경영’을 강조하면서 “고객과 시민들이 타고 싶은 도시철도, 상쾌하고 기분좋은 도시철도가 되도록 지하철 환경지킴이로서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1월 1일 출범한 (주)대구메트로환경은 대구도시철도공사가 100% 출자해 설립한 자회사로 1·2·3호선 91개 역사와 468량의 전동차 및 4개의 차량기지 등의 청결과 위생을 책임지고 있는 환경관리 전문회사다.

/박순원기자 god02@kbmaeil.com
박순원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