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인로 기리는 노계문학 백일장 연다
박인로 기리는 노계문학 백일장 연다
  • 홍성식 기자
  • 등록일 2019.05.28 19:10
  • 게재일 2019.0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14~15일 영천 일원서
제1회 전국 백일장 개최
노계박인로기념사업회 주관

노계 박인로의 위패를 모신 영천 도계서원. /영천시 제공

[영천] 송강 정철, 고산 윤선도와 ‘조선 가사문학(歌辭文學)의 대가’로 불리는 노계 박인로(1561~1642). 그의 고향인 영천에서 박인로의 생애와 문학정신을 기리는 백일장이 열린다.

(사)노계박인로기념사업회(이하 기념사업회)가 주최·주관하는 ‘제1회 노계문학 전국 백일장’이 오는 6월 14일과 15일 양일간 노계의 혼이 깃든 영천시 북안면 도계서원과 노계문학관에서 개최된다.

“문무를 두루 갖췄던 노계의 충효정신과 빼어난 문학적 업적을 전국에 알리고, 그의 삶을 재평가하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준비된 행사”라는 게 기념사업회의 설명.

참가 신청은 6월 7일까지고, 우편 접수와 인터넷을 통한 온라인 접수 모두 가능하다. 참가 대상은 대학생과 일반인(14일), 초·중·고교생(15일)이며 참가 분야는 가사, 한시, 시조, 현대시 부문. 1인 2개 부문에 한해 중복 참여도 가능하다.

참가비는 대학생과 일반인은 3만원, 초·중·고교생 1만원으로 참가자들에겐 백일장 당일 점심식사와 기념품이 제공된다.

이와 관련 기념사업회는 “일본의 침략으로 나라와 백성의 운명이 위험에 처했을 땐 칼을 든 무신(武臣)으로, 벼슬을 떠나 영천으로 돌아와서는 인간과 자연을 노래한 선비 노계의 삶을 현대적으로 계승할 작품을 기대한다”며 “가사, 한시, 시조 분야는 가산점이 적용된다”고 덧붙였다.

이번 백일장 수상자들에겐 경북도 도지사상, 영천시장상, 경북·대구 교육감상 등이 주어지고 총상금은 2천만 원. 수상작들은 단행본으로 제작돼 출간될 예정이다. 당선자 발표는 6월 20일, 시상식은 6월 26일 열린다. ‘제1회 노계문학 전국 백일장’에 관한 보다 상세한 내용은 기념사업회 홈페이지(http://noge.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홍성식기자 hss@kbmaeil.com


홍성식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