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출신 성악가 바리톤 이인철 독창회
대구 출신 성악가 바리톤 이인철 독창회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19.05.27 19:48
  • 게재일 2019.0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설과 함께 듣는 가곡·오페라
28일 수성아트피아
바리톤 이인철 독창회 포스터. /수성아트피아
바리톤 이인철 독창회 포스터. /수성아트피아

대구 출신의 대표적인 중견성악가 바리톤 이인철 독창회가 열린다.

수성아트피아(관장 김형국)이 마련하는 올해 아티스트 인 대구 시리즈 첫 번째 순서인‘키워드로 듣는 바리톤 이인철 독창회’가 28일 오후 7시30분 수성아트피아 용지홀에서 개최된다.

‘수성아트피아 아티스트 인 대구 시리즈’는 대구를 거점으로 활동하는 우수한 예술인의 공연을 기획, 진행함으로써 긴밀한 협업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지역민들에게 우수한 예술콘텐츠를 제공하고자 기획된 시리즈다.

이번 무대에서 바리톤 이인철은 해설과 함께 한국가곡과 이탈리아 가곡 등 유명가곡 뿐만 아니라 오페라 아리아, 이중창까지 폭넓은 성악곡들을 선보인다.

한국가곡 채동선의 ‘그리워’, 정보형의 ‘사람 하나의 행복’, 임긍수의 ‘그대 창 밖에서’, 토스티의 가곡 ‘슬픔’, ‘매혹’, ‘최후의 노래’, 모차르트의 오페라 피가로의 결혼 중 ‘벌써 이긴 셈이다’, 도니제티의 오페라 라 파보리타 중 ‘오라 나의 레오노라여’, 조르다노의 오페라 안드레아 쉐니에 중 ‘조국의 적’ 등 명곡들을 엄선, 바리톤의 음색을 살린 깊이 있는 가창력과 프로그램을 청중들에게 들려줄 예정이다.

바리톤 이인철은 영남대 음악대학, 이탈리아 밀라노 베르디 국립음악원을 졸업했다. 이후 이탈리아 AS. LI. CO 오페라단, 라 스칼라 오페라 극장 단원으로 활동했으며 이탈리아 라우리 볼피 국제 성악 콩쿠르, 제27회 금복문화상 수상, 오페라 ‘리골레토’, ‘카르멘’, ‘라 트라비아타’, ‘나비부인’등 다수 작품의 주역을 맡았다. 또한 대구시립교향악단, 경기도립교향악단, 부산시립교향악단 등 다수 오케스트라와 협연, 폴란드, 스페인, 독일, 스위스, 아르헨티나, 일본, 중국 등 국내외 주요도시에서 연주 등 다양하고 폭넓은 연주활동을 했다. 현재 이 깐딴띠 앙상블 단장, 대구CBS여성합창단 지휘자, 대구문화예술회관, 대구오페라하우스, 한영수성하모니 가곡교실 강사로 활동하고 있다.

반주는 대구음악협회 피아노분과 이사인·이지은이 맡았으며 특별출연으로 소프라노 이주희가 출연, 한영수성하모니 합창단 단장인 김문숙이 해설을 맡았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