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개의 구멍 - 오래된 미래 5
두 개의 구멍 - 오래된 미래 5
  • 등록일 2019.05.26 19:38
  • 게재일 2019.0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사 라

데린쿠유, 카파도키아의



슬픈 구멍 속으로



멀고 먼 시간 물어물어 내려갔더니



이백오십 년 동안의 묵언(默言)이

시간의 탯줄이어서



구멍 속의 작은 구멍들

뻥 뚫린, 눈의 흔적으로 나를 쳐다보는데



멀리서 보니 뽀얀 눈물이고



더 멀리서 보니 아예 해탈인



봉긋한 무덤 속



한 자루 자궁이었다



시인이 말하는 오래된 미래는 무엇일까. 과거와 현재, 끝없이 반복된 시간의 존립과 파괴를 염두에 둔 의미깊은 개념이다. 시인은 무한하게 이어지는 시간이 세상과 인간을 지배하고 있음을 말하며 그런 시간이 진열되어 있는 박물관으로 우리를 안내하고 있는 것이다.

<시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