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 어지러워… 1t 트럭 인도로 돌진, 7명 다쳐
잠시 어지러워… 1t 트럭 인도로 돌진, 7명 다쳐
  • 김락현기자
  • 등록일 2019.05.21 20:27
  • 게재일 2019.0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게 출입문·기둥 들이받아

21일 오전 김천에서 50대 운전사가 몰던 1t 트럭이 인도로 돌진해 가게를 충돌하며 멈춰서 있다. /김천소방서 제공
21일 오전 김천에서 50대 운전사가 몰던 1t 트럭이 인도로 돌진해 7명이 다쳤다.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37분께 김천시 황금동에서 1t 트럭이 인도를 넘어 떡방앗간 출입문과 옆 가게의 건물 기둥을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운전사 A(58)씨와 동승자, 떡방앗간에 있거나 인도 들마루에 쉬고 있던 50∼80대 여성 5명 등 총 7명이 경상을 입어 병원으로 이송됐다. 여성 5명은 직접 트럭에 받히지 않고 파편에 맞거나 놀라 병원에 옮겨졌다.

트럭은 인도 공중전화부스와 가로수를 잇달아 들이받은 뒤 방앗간 출입문을 충돌하고 멈춰섰다. 운전사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잠시 어지러워 운전을 제대로 할 수 없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황금 오거리에서 양천동 방향으로 가던 트럭이 중앙선을 넘어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자세한 사고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김천/김락현기자 kimrh@kbmaeil.com
김락현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