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도시철도 1호선 하양 연장 기공식
대구도시철도 1호선 하양 연장 기공식
  • 심한식 기자
  • 등록일 2019.05.17 19:48
  • 게재일 2019.0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심~하양 복선 전철
총사업비 2,982억 원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최영조 경산시장이 대구도시철도 1호선 하양 연장 기공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최영조 경산시장이 대구도시철도 1호선 하양 연장 기공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대구도시철도 1호선의 하양 연장을 위한 기공식이 17일 대구가톨릭대 100주년 기념 광장에서 열려 하양권역의 대중교통 변혁과 부동산개발 효과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

대구도시철도 1호선의 하양 연장은 지역민의 오랜 숙원사업으로 지역경제에 도움이 되고 부동산개발 효과에 주민의 출퇴근 부담을 줄이고 특히 권역에 집중된 5개 대학의 학생들을 위한 광역대중 교통의 의미가 있다.

복선 전철로 시공되는 대구도시철도 1호선 안심~하양 구간은 대구광역시 안심역에서 경산시 하양읍까지 총연장 8.89km, 정거장 3개소를 국비 2,088원과 경북도 304억원, 경산시 304억원, 대구시 286억원 등 총사업비 2,982억 원으로 2022년 개통이 목표다.

하양까지 대구도시철도 1호선이 연장되면 설화명곡역에서 동구 안심역까지 현재의 28.4km에서 총연장이 37.6km로 늘어나게 된다.

대구도시철도 1호선의 경산연장은 2013년 기획재정부의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해 국비지원이 결정되며 2018년까지 8.77Km 연장할 계획이었으나 2015년 8월 국토교통부의 광역철도 지정·고시를 받으며 대구 1.9km와 경북 6.99km 등 8.89km 연장을 2016부터 2022년까지 7개년 사업으로 결정됐다.

대구도시철도 1호선이 연장되어 전철이 하양읍을 기준으로 10~16분 간격으로 운행해 하양읍에서 안심역까지는 10여 분, 대구 도심지까지도 40여 분 이내로 도착할 수 있어 대중교통의 활용도를 극대화시킬 것으로 보인다.

대구도시철도 1호선 안심~하양 복선 전철개통은 인근에 조성 중인 경산지식산업지구와 하양택지개발지구 등과 맞물린 시너지 효과로 지역경제의 활성화 효과도 기대된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대구도시철도 1호선의 하양 연장이 지역의 오랜 숙원사업 중 하나를 해결하는 의미도 남다르지만,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심한식기자 shs1127@kbmaeil.com


심한식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