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2030년까지 수소차 1만2천대 보급
대구시, 2030년까지 수소차 1만2천대 보급
  • 박순원기자
  • 등록일 2019.05.15 20:40
  • 게재일 2019.0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부터 3천500만원 지원

대구시가 오는 2030년까지 수소차 1만2천대를 보급하겠다는 계획을 내놨다.

15일 대구시가 발표한 ‘수소차 보급 및 수소충전소 구축 기본계획’에 따르면 오는 2030년까지 수소차 1만2천대가 보급되고 수소충전소 40곳을 구축된다.

우선 오는 2022년까지 총 720억원을 투입해 수소차 1천대와 수소버스 20대를 보급하고, 수소충전소 4곳을 구축한다.

이를 위해, 대구시는 내년부터 수소차 지원금을 3천500만원(국비 2천250만원, 시비 1천250만원)으로 상향키로 했다.

또 대구시는 늘어나는 수소차의 안정적인 수소공급을 위해 원거리 수송이 아닌 분산형 소규모 수소생산기지를 준비 중이다.

소규모 수소생산기지는 도시가스 배관망을 활용해 추출수소를 생산하고 권역별로 충전소에 공급하는 고정식 충전소로 운영된다.

이어 대구시는 생산된 잉여 수소를 연료전지 발전에 활용한다는 계획도 마련하고 있다.

최운백 대구시 혁신성장국장은 “수소차 보급을 통해 지역의 미세먼지 저감 등 대기환경 개선과 수소산업 기반 구축에도 기여할 것이다”며 “앞으로 지속적인 수소경제 이행을 위해 수소차 보급과 수소충전소 인프라 구축을 위해 행·재정적 지원을 하겠다”고 말했다.

/박순원기자 god02@kbmaeil.com
박순원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