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 물류회사 창고서 화재 생활용품 등 5억대 재산피해
구미 물류회사 창고서 화재 생활용품 등 5억대 재산피해
  • 김락현기자
  • 등록일 2019.05.14 20:22
  • 게재일 2019.0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새벽 0시 13분께 구미시 고아읍 문성리 한 물류회사 창고에서 불이 나 1시간 여만에 진화됐다.

이날 불은 330㎡ 규모의 창고 1개 동과 인접 건물 4개 동 일부, 창고 내에 있는 생활용품 등을 태워 5억7천여만원(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를 냈다.

불이 나자 소방차 37대와 130여명의 인력이 출동, 진화에 나섰으나 짙은 연기로 접근에 어려움을 겪었다.

경찰은 회사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구미/김락현기자 kimrh@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