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종합센터 우선 협상 후보지 선정 연기
축구종합센터 우선 협상 후보지 선정 연기
  • 김진호기자
  • 등록일 2019.05.13 20:34
  • 게재일 2019.0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축구협회 “추가 검토 필요”

제2의 축구대표팀트레이닝센터(NFC)로 불리는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후보지 선정 일정이 연기됐다.

대한축구협회는 13일 오후 서울 신문로 축구회관 2층 대회의실에서 ‘축구종합센터 부지선정위원회’ 회의를 열어 이날 발표하기로 했던 축구종합센터 후보지 3곳 선정 일정을 연기했다고 밝혔다. 축구협회는 당초 현장 실사를 벌였던 8개 지방자치단체(경주시·상주시·예천군·김포시·용인시·여주시·장수군·천안시) 가운데 우선 협상에 나설 1∼3위 후보를 선정, 발표할 예정이었다.

축구협회는 “우선협상 후보 선정 과정에서 추가 검토가 필요하다는 결론을 냈다”며 “다시 발표 일정을 잡을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김진호기자

kjh@kbmaeil.com
김진호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