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497개 건설공사 현장 오늘부터 특별 점검
전국 497개 건설공사 현장 오늘부터 특별 점검
  • 박동혁기자
  • 등록일 2019.05.12 19:55
  • 게재일 2019.0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가 건설현장 추락사고를 막기 위해 전국 소규모 건설공사 현장을 특별점검한다.

국토교통부는 13일부터 6월 28일까지 도로·철도·공항·아파트·건축물 등 497개 소규모 건설공사 현장을 특별점검한다고 12일 밝혔다.

점검엔 국토부와 지방국토관리청, 한국도로공사 등 산하기관 담당자와 민간 전문가를 포함한 15개반 467명의 점검인력을 투입한다. 497개 건설 현장 중 100개 현장은 불시점검으로 진행하며 지반붕괴 위험 관리, 타워크레인 등 건설기계 안전유무 등을 중점 조사한다.

추락사고를 막는 일체형 작업발판 미사용 여부도 점검한다. 점검 결과 안전관리가 미흡하거나 위법행위가 적발된 건설 현장은 공사중지, 영업정지, 벌점·과태료 부과 등 관련 법령에 따라 엄중히 조치한다.

/박동혁기자 phil@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