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구미대교 건설 추진백승주 의원, 개정안 발의
신구미대교 건설 추진백승주 의원, 개정안 발의
  • 김진호기자
  • 등록일 2019.05.09 20:05
  • 게재일 2019.0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 백승주(구미갑·사진)의원은 9일 “2018년부터 정밀안전진단에서 C등급을 받은 ‘구미대교 보수·보강 및 성능개선사업’과 교통체증 심화로 근로자의 출퇴근과 물류 운송 등의 어려움 해소를 위한 ‘신구미대교 건설 사업’ 추진을 위해 ‘산업입지 및 개발에 관한 법률’개정안을 대표발의 했다”고 밝혔다.

2018년부터 정밀안전진단에서 지속해서 안전등급 C등급을 받아 보강·보수 공사가 시급했던 구미대교는 ‘산업단지 지원에 관한 운영지침’에 따라 특별교부세를 제외하곤 국비지원을 받을 수 없어 예산 확보에 상당한 어려움을 겪어 왔다.

현재 정부는 준공된 지 20년 이상 지난 산업단지를 재생산업지구로 지정해 간선도로, 녹지시설, 공원, 주차장 등 기반시설에 대한 건설비를 지원할 수 있도록 하고 있지만, 현행 재생사업에 대한 지원만으로는 산업단지 내 도로망 확장 및 교량 확충 등 교통량을 분산할 수 있는 기반시설 등의 설치에 한계가 있다는 지적이다.

/김진호기자 kjh@kbmaeil.com


김진호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