번개 소리
번개 소리
  • 등록일 2019.05.09 18:45
  • 게재일 2019.0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 익 환

새파아란 얼음 소리

화석 속의 침묵을

간간이 깨지



숲 속에서 비를 피하던

눈먼 바위들 가슴 속에

파아란 금이 간다



북극이 갈라지고

남극이 또 갈라지고

평생을 이 땅의 민주화를 위해 몸 던져 싸우다 가신 문익환 목사님의 시집에 실린 시의 한 부분이다. 번개소리는 공감각적 표현으로 화석 속의 침묵을 깨는 얼음소리일 것이다, 가장 견고한 침묵을 깨는 소리는 엄청난 소리다. 그 소리는 동토(凍土)와 같이 오랜 독재의 세상을 깨고 진정한 민주의 세상을 불러오는 열망의 소리이며 외침일 것이다. <시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