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 물류 창고서 ‘원인모를 불’ 창고 1개동 태워 6억대 재산피해
구미 물류 창고서 ‘원인모를 불’ 창고 1개동 태워 6억대 재산피해
  • 김락현기자
  • 등록일 2019.05.02 20:27
  • 게재일 2019.0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일 오전 4시 23분께 구미시 오태동 한 물류 창고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나 360㎡ 규모 창고 1개 동을 태워 소방서 추산 6억여원의 재산피해를 냈다.

불이 나자 소방차 17대와 30여명의 인력이 진화에 나서 30여분만에 화재를 진압했다. 불이 난 물류회사 창고에는 삼성전자 갤럭시 S10 카메라 관련 부품 등이 보관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화재 당시 창고 안에 사람이 없었다는 회사 관계자들의 말에 따라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구미/김락현기자 kimrh@kbmaeil.com
김락현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