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경주, 세계 랭킹 335계단 ‘껑충’
최경주, 세계 랭킹 335계단 ‘껑충’
  • 연합뉴스
  • 등록일 2019.04.22 20:27
  • 게재일 2019.0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RBC 헤리티지서 공동 10위 활약

21일(현지시간)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힐튼헤드의 하버타운 골프링크스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투어 RBC 헤리티지 최종 라운드 도중 최경주(49)가 샷을 날리고 있다. /연합뉴스
‘코리안 탱크’ 최경주(49)가 남자골프 세계 랭킹 511위로 껑충 뛰었다.

22일(한국시간)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힐튼헤드에서 끝난 미국프로골프(PGA)투어 RBC 헤리티지에서 공동 10위를 차지한 최경주는 지난주 846위에서 무려 335계단이 오른 511위로 도약했다.

최경주가 PGA 투어 대회 10위 안에 이름을 올린 것은 지난해 3월 코랄레스 푼타카나 챔피언십 공동 5위 이후 약 13개월 만이다.

최경주의 개인 최고 세계 랭킹은 2008년 3월의 5위다.

이번 주 상위권 변화는 없었다. 더스틴 존슨(미국)이 2주째 1위를 지켰고 저스틴 로즈(잉글랜드), 브룩스 켑카(미국) 순으로 그 뒤를 이었다. 타이거 우즈(미국)도 6위를 유지했다.

한국 선수로는 김시우(24)가 54위, 안병훈(28)이 56위, 임성재(21) 60위 순으로100위 안에 포진했다.

최경주와 함께 RBC 헤리티지 공동 10위에 오른 재미교포 케빈 나(36)는 54위에서 51위로 순위가 소폭 상승했다.

21일 끝난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2019시즌 개막전 제15회 DB손해보험 프로미오픈 우승자인 캐나다 교포 이태훈(29)은 1천14위에서 499위로 급상승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