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일신항만 임직원, 새봄맞이 자연정화 활동
영일신항만 임직원, 새봄맞이 자연정화 활동
  • 전준혁기자
  • 등록일 2019.04.21 20:18
  • 게재일 2019.0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영일신항만(주)(PICT, 대표 김진규) 임직원들이 지난 19일 포항시 북구 흥해읍 용한1리 주변 해안가에서 새봄맞이 정화활동을 전개했다.

PICT는 북방물류 중심도시 포항시 북구에 위치하고 있는 대구·경북 유일한 컨테이너 항만이다. 이날 임직원들은 해안가에서 환경오염의 주범인 플라스틱, 유리병, 폐비닐 등 약 2t을 수거했다.

포항영일신항만 관계자는 “용한리 해안은 전국적으로 윈드서핑, 웨이크보드 등 해양레저 동호인들로부터 주목받는 자연 발생 유원지로 이곳에 대한 정화활동은 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이고 정례적인 활동을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전준혁기자 jhjeon@kbmaeil.com
전준혁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