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낮 빈집 창문 뜯고 들어가 물건 훔친 60대
대낮 빈집 창문 뜯고 들어가 물건 훔친 60대
  • 이시라기자
  • 등록일 2019.04.15 20:21
  • 게재일 2019.0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북부경찰서는 빈집에 들어가 금품을 훔쳐 달아난 혐의(주거침입 등)로 홍모(60)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15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홍씨는 지난 10일 오전 10시께 포항시 북구 흥해읍의 한 주택에 도구를 이용해 창문을 뜯고 들어가 5만원 상당의 의류와 식료품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이시라기자 sira115@kbmaeil.com
이시라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