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민주당, 지역발전 ‘의기투합’
경주시·민주당, 지역발전 ‘의기투합’
  • 황성호기자
  • 등록일 2019.04.14 18:55
  • 게재일 2019.0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시청서 당정협의회 개최
국비확보·현안 등 공동대처키로

[경주] 경주시와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이 최근 지역 발전과 국비확보를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경주시는 지난 12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경주발전 공감대 형성과 국비 확보 공조체계 구축을 위해 지역 더불어민주당과 당정협의회를 개최했다. <사진>

이날 당정협의회는 주낙영 경주시장과 시 간부공무원, 더불어민주당 임배근 지역위원장, 시의원, 당직자 등 40여명이 참석, 2020년도 국가예산 확보 및 현안사업에 대해 공동대처하기로 했다.

시는 이날 94개 사업, 총 6천588억원 규모의 국비확보 계획과 주요 현안사업에 대해 설명하고 당 차원의 협조를 당부했다.

시는 동계훈련을 위해 경주를 찾는 선수들에게 안정적인 훈련지원을 위한 ‘불국스포츠센터 건립’과 방폐장 유치지역 지원 사업으로 선정됐으나 현재까지 지원 실적이 전혀 없는 ‘신라역사관 건립사업’ 등에 대해 사업의 시급성과 당위성을 설명하고 적극적인 지원을 건의했다.

이어 노후화되는 도심 공동화 해소와 도심상가 활성화를 위한 도시재생 뉴딜 사업과 중심상가 주차타워 건립을 비롯해 상구∼효현간 국도대체우회도로 개설, 양남∼감포간 국도2차로 개량사업 등 지역균형 발전과 시민생활에 밀접한 사업 확충에 뜻을 모아 최선을 다해 줄 것을 건의했다.

시는 대한축구협회가 추진하는 새 축구종합센터 경주 유치의 당위성도 소개한데 이어 “해마다 한·중·일이 1개 도시를 동아시아 문화도시로 선정, 국가간 문화교류와 국제학술 심포지엄 등을 개최하고 있다”며 “‘2021년 동아시아 문화도시’로 경주가 선정돼 지진으로 인해 위축된 관광 활성화의 돌출구를 마련해야 한다”고 했다.

임배근 지역위원장은 “2020년 국비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 경주시민을 위하고 지역발전을 위한 일이라면 시의 동반자, 지지자로서 당에서 역할을 다해 나가며 일선에서 민의를 대변하는 목소리를 내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경주시 발전을 위한 공동의 목표를 가지고 모인만큼 지역의 희망을 만들어 가는 일에 적극적인 협조와 조언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황성호기자

hsh@kbmaeil.com


황성호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