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견과 상식 깬 다양한 발명 기법 배운다
편견과 상식 깬 다양한 발명 기법 배운다
  • 곽인규기자
  • 등록일 2019.04.10 20:15
  • 게재일 2019.0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주 공검초 ‘찾아가는 발명교실’
LED 피젯스피너 조립시간 가져
상주 공검초등학교(교장 정인자)는 10일 5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상주발명교육센터에서 주관하는 ‘찾아가는 발명교실’을 실시했다.

이번 발명교실은 학생들에게 창의력과 상상력을 키우고 과학과 좀 더 가까워 질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열렸다.

학생들은 발명이 무엇이며 편견과 상식을 깨고 다양한 발명 기법으로 만들어진 발명품을 통해 발명의 이론을 공부하며 발명에 한 발 더 가까워졌다.

이어서 학생들의 창의적 생각을 키워주기 위해 LED 피젯스피너를 조립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학생들은 직접 만든 스피너가 반짝반짝 빛나는 순간 아이들은 만족감을 느끼며 즐거워했다.

상주 공검초 관계자는 “이번 활동으로 학생들은 발명과 과학에 대한 막연한 두려움을 없애고 과학이 즐거운 놀이라는 생각을 갖게 하는 좋은 계기가 됐다”고 전했다.

상주/곽인규기자 ikkwack@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