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독립유공자들의 삶을 따라 걷다
여성 독립유공자들의 삶을 따라 걷다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19.04.09 19:52
  • 게재일 2019.0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여성정책개발원
안동서 ‘인문학 여행’ 개최

경북여성정책개발원이 최근 안동 임청각 일원에서 개최한 ‘경북여성인물을 여행(女行)하는 인문학 여행(旅行)’참가자들이 행사 후 기념촬영 하고 있다. /경북여성정책개발원 제공
경북여성정책개발원(원장 최미화)은 최근 안동 임청각 일원에서 경상북도 출신 여성 독립운동가들의 자취를 살펴보는 프로그램‘2019년 경북여성인물을 여행(女行)하는 인문학 여행(旅行)’그 첫번째 순서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대구와 울산, 경남 창원 지역민 40명과 함께‘안동 3인의 여성독립유공자의 삶을 따라 걷다’라는 주제로 안동 출신 여성독립운동가 김우락, 허은, 김락의 인생을 살펴보는 시간을 가졌다.

‘경북여성인물을 여행하는 인문학 여행’은 역사 속 묻혀져 있는 지역의 대표적 여성인물의 생애와 발자취를 배우는 찾아가는 인문학 강좌와 지역여성인물과 관련된 유적지를 직접 탐방해 볼 수 있도록 기획됐다.

이번 인문학여행은 특별히 타 지역 시도민을 대상으로 경북 여성의 꺾이지 않는 독립정신을 경험하게 하고, 경북 안동의 아름다운 문화유산들을 소개해 관광 활성화도 더불어 도모하는‘문화 + 여행’이라는 포맷으로 진행돼 호응을 얻었다.

먼저 인문학 강좌는‘임청각과 3인의 여성독립유공자’라는 주제로 초대국무령을 지낸 석주 이상룡의 집이자 김우락, 허은이 종부로 지낸 임청각에서 경북독립운동기념관 김희곤 관장의 강의를 듣고, 임청각을 돌아봤다.

이어 경상북도독립운동기념관을 방문해 1천인의 독립운동가에 대해 헌화·묵념을 한 뒤, 임청각 종부 김우락과 막내여동생 김락의 큰오빠 김대락의 집이자 협동학교 교사였던 백하구려도 둘러봤다.

이 외에도 안동의 명물인 안동중앙시장 장보기, 안동공예문화체험관에서의 공예품 만들기 체험, 원이엄마의 사랑이 형상화된 월영교 건너기 체험 등 다채로운 체험 프로그램으로 꾸며졌다.

경북여성정책개발원은 2차 인문학여행은 5월 1일 영호남 친선교류의 일환으로 전라도민을 대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