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대, 창업도약패키지 주관기관 선정
경북대, 창업도약패키지 주관기관 선정
  • 심상선기자
  • 등록일 2019.04.08 19:53
  • 게재일 2019.0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년간 정부지원금 69억 토대로
5대산업 중심 年 100개사 이상
혁신기업 발굴·육성 추진

경북대학교 테크노파크(단장 공성호)와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연규황)가 ‘2019년 창업도약패키지 지원사업’ 주관기관에 최종 선정됐다고 8일 밝혔다.

‘창업도약패키지 지원사업’은 중소벤처기업부가 총 840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전국 21개 주관기관을 선정·지원하는 사업이다.

특히, 1,000 개사의 창업도약기(3~7년 미만) 혁신기업을 발굴하고 성과 창출 및 데스밸리(Death Valley)극복 등에 소요되는 자금 및 서비스를 지원한다.

올해 선정된 경북대와 대구혁신센터는 각각 2년간 정부지원금 69억여원(지원기업 모집현황에 따라 변동)과 대구시 지원금 3억원 등 총 72억원의 사업비로 5대 신성장산업(자동차, 의료, 로봇, 에너지, 스마트시티 등)분야 기업중심으로 매년 100개사 이상의 혁신기업을 발굴·육성하게 된다.

김태운 대구시 창업진흥과장은 “전국 21개 주관기관 중 우리 지역에 2개의 주관기관이 선정됨에 따라, 지역 창업기업의 성장을 위해 보다 많은 지원을 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됐다”면서 “본 사업이 창업 도약기에 접어든 기업의 매출 증대와 일자리 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주관기관과의 정책 공조와 협력 등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북대학교는 ‘창업도약패키지 지원사업’에 4년 연속 주관기관으로 선정됐다. 최근 3년간 246개사를 지원해 매출액 3천88억원, 고용인원 1천989명, 투자유치 516억원 달성 등 우수한 성과를 거두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심상선기자 antiphs@kbmaeil.com
심상선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