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마가 쓸고 간 자리에 핀 봄
화마가 쓸고 간 자리에 핀 봄
  • 연합뉴스
  • 등록일 2019.04.01 18:54
  • 게재일 2019.0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2년 전 대형 산불로 수십 년생 소나무가 숯덩이로 변했던 강원 강릉시 성산면의 한 야산에 새싹이 돋아나고 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