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소년체전, 3일간의 열전 마무리
경북소년체전, 3일간의 열전 마무리
  • 이바름기자
  • 등록일 2019.03.31 20:22
  • 게재일 2019.0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수·임원 등 2천710명 경쟁
대회신 19개 등 성적도 우수

2019 경상북도 소년체육대회가 3일간 일정을 모두 끝마치고 폐회했다.

경상북도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이 주최하고 경북도체육회가 주관한 경북소년체전은 지난달 27일부터 29일까지 예천공설운동장을 비롯한 도내 12개 시·군, 28개 보조경기장에서 진행됐다. 임원 524명과 선수 2천186명 등 총 2천710명이 참가해 기량을 겨뤘다.

‘제48회 전국소년 체육대회’ 선발을 겸해 이뤄진 이번 대회에서는 부별 신기록 1개와 대회신기록 19개, 대회 타이기록 1개 등 우수한 성적이 나왔다. 양궁에서 예천중학교 김제덕 선수가 대회신기록 3개(40m, 50m, 개인종합)를 수립했고, 수영종목에서는 경북체육중학교 이관우 선수가 대회신기록 2개(자유형50m, 자유형100m)를 기록하는 등 수준 높은 실력을 보였다.

이 외에도 육상에서 부별신기록 1개(남초 포환던지기), 대회신기록 4개(여초부 포환던지기, 80m, 여중 포환던지기), 사격에서는 대회신기록 7개(공기소총 6개, 공기권총 1개), 대회타이기록 1개(공기소총), 수영에서도 대회신기록 5개를 수립하는 등 선수들의 기량이 한층 높아졌다.

특히, 초등부 포환던지기에 출전한 구미인덕초등학교 박시훈(부별신), 포은초등학교 김해미(대회신) 선수는 다가오는 제48회 전국소년 체육대회에서 유력한 금메달 후보로 기대되고 있다. /이바름기자
이바름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