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교눈높이 전국 고등축구리그 청송에서 '킥오프’
대교눈높이 전국 고등축구리그 청송에서 '킥오프’
  • 김종철 기자
  • 등록일 2019.03.19 16:55
  • 게재일 2019.0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대교눈높이 전국 고등축구리그전(경북, 대구권역)이 지난 주말인 16일, 경북 청송군민운동장과 진보생활체육공원에서 첫 경기를 시작으로 오는 10월20일까지 대장정에 들어갔다.<사진>

이번 대회는 교육부, 문화체육관광부, 대한축구협회가 주최하고 경상북도축구협회, 청송군축구협회가 주관하며 청송군, 청송군의회, 청송군체육회가 후원하는 대회로 대구·경북 13개교(경북8, 대구5)가 참가해 매 주말 마다 경기를 치르며 총 119경기가 열린다.

지난 2009년 정식 출범돼 올해 11년째를 맞는 대교눈높이 전국 축구리그(초·중·고)는 수 십 년간 유지해온 전국 토너먼트대회를 탈피해 공부하는 축구선수 육성과 축구 경기력 향상에 목표를 두고 있으며 권역별 리그대회로 지방 축구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하고 있는 대회다.

이에 청송군은 대구·경북 지역의 우수한 축구 명문고가 서로 실력을 겨루는 이번 대회에 선수, 임원, 학부모, 응원단 등이 주말평균 1천여명 넘게 청송을 찾아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지난 주말 선수 및 관계자를 비롯한 많은 관람객들이 청송을 찾아주어 지역 경제가 살아나고 관광 홍보도 크게 됐다”며 “향후 전국 규모 대회를 지속적으로 유치해 관광시너지 효과를 불러일으키는 고부가가치 스포츠마케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종철기자 kjc2476@kbmaeil.com

김종철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