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예산 쓰임새 감시 ‘시민감시단’ 36명 발대
지역 예산 쓰임새 감시 ‘시민감시단’ 36명 발대
  • 박순원기자
  • 등록일 2019.03.18 20:23
  • 게재일 2019.0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는 19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예산바로쓰기 시민감시단 발대식’을 개최했다.

앞서 대구시는 지난해 12월 공개모집을 통해 36명의 예산바로쓰기 시민감시단을 모집했다. 이들은 예산낭비신고 활성화를 위해, 무보수·명예직 봉사 성격으로 활동한다. 임기는 2년으로 예산낭비신고 및 예산절감에 대한 시민 관심을 높여 자율감시체계를 구축하고, 다양한 예산낭비사례 발굴 확대를 통해 건전한 재정운영을 달성하기 위해 구성됐다.

시민감시단의 주요 활동은 예산낭비신고 및 관련된 제도개선 제안사항이다.

이들은 불필요한 공사 및 부실공사, 공공시설 에너지 낭비, 유사사업 중복시행, 낭비성 행사·축제 개최, 자치단체의 선심성 및 공공기관의 부당한 예산집행 등을 감시한다. 또 지자체 수입·세입 증대를 위한 각종 아이디어 제안과 지방세·세외수입 징수, 공유재산 활용, 민자유치, 제도개선 등을 통한 수입증대 방안, 신규 세원 발굴 등도 살펴본다. /박순원기자 god02@kbmaeil.com
박순원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