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위원장 수락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
미세먼지 위원장 수락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
  • 김진호기자
  • 등록일 2019.03.17 20:20
  • 게재일 2019.0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기문<사진> 전 유엔 사무총장이 청와대가 제안한‘미세먼지 해결을 위한 범사회적 기구’ 위원장직을 사실상 수락했다.

한정우 청와대 부대변인은 17일 “노영민 청와대 비서실장이 전날 반 전 총장을 만나 위원장직을 맡아 달라고 공식 요청했다”고 밝혔다.

노 실장은 이날 면담에서 문 대통령의 뜻을 전달했으며, 반 총장은 “미세먼지 문제, 기후변화 문제를 해결하겠다는 대통령의 확고한 의지를 확인했다”며 “기후변화 등 국제 환경문제를 오랫동안 다뤄온 경험을 바탕으로 국가에 도움이 될 기회를 주신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특히 반 전 총장은 문 대통령이 전폭적으로 범국가기구를 지원해 달라고 요청했다. /김진호기자 kjh@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