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천만 관광도시 조성” 태국관광객 유치
“1천만 관광도시 조성” 태국관광객 유치
  • 이곤영기자
  • 등록일 2019.03.14 20:09
  • 게재일 2019.0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市, 인센티브 관광객 입국 대비
다양한 관광 홍보 마케팅 ‘총력’
대구시가 태국관광객 유치에 적극 앞장서고 있다.

대구시는 최근 태국 플라스틱 제품 제조기업 ‘스리타이 슈퍼웨어사’(Srithai Superware Public Company) 임직원 등 관계자 350여명을 유치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에 대구를 방문하는 태국기업 인센티브 관광객들은 14일부터 21일까지 5회에 걸쳐 1회당 평균 70명씩 대구국제공항을 통해 국내로 입·출국한다.

1회 일정은 총 4일간으로 구성돼 있으며 대구에서 2일, 부산에서 2일간 주요 관광지를 둘러보게 된다.

대구에서는 동화사, 동성로, 김광석길, 서문시장, 치킨 체험관광지, 면세점 등 대구의 주요 관광지를 방문하고 즐길 예정이다.

대구시는 태국 기업 인센티브단의 대구 유치를 위해 지난해부터 현지 여행사 및 포상관광 계획이 있는 기업 관계자를 대상으로 집중 관광마케팅을 실시해 왔다.

오는 18∼19일에는 태국의 지속가능 관광관리청(DASTA) 프리즈나 퐁타드스리쿨(Mrs Prisna Pongtadsirikul) 회장을 비롯한 관계자와 태국 지방정부 3개주(수판부리주, 수코타이주, 난주) 분야별 실무자 및 관련 단체 관계자 18명이 대구를 방문해 관광지를 둘러볼 예정이다.

또 권영진 대구시장은 이철우 경북도지자와 공동으로 오는 5월 말 ‘2020대구·경북 관광의 해’ 성공적 추진과 1천만 관광도시 조성을 위해 태국 방콕을 방문해 다양한 관광 홍보마케팅 활동 및 유치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김호섭 대구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대구공항에서 대구-방콕 직항노선을 매일 운행하면서 접근성이 개선돼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를 맞아 시·도 공동상품 홍보 등 적극적 관광 홍보마케팅을 통해 태국 관광객 유치에 힘써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곤영기자 lgy1964@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