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천·주택가 등 청소취약지 대상 市, 내달 4일까지 ‘봄맞이 대청소’
하천·주택가 등 청소취약지 대상 市, 내달 4일까지 ‘봄맞이 대청소’
  • 박순원기자
  • 등록일 2019.03.11 20:38
  • 게재일 2019.0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는 다음달 4일까지 하천과 공한지, 주택가, 이면도로 등 청소 취약지에 대해 일제 대청소를 실시한다고 11일 밝혔다.

대구시는 깨끗하고 아름다운 대구의 이미지를 각인시켜 다시 찾고 싶은 곳으로 만들고, 시민들에게는 쾌적한 생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겨울철에 버려지고 숨겨진 쓰레기를 집중 수거할 계획이다.

특히 도심 지역에서는 동절기에 쓰레기 방치가 우려되는 구석지고 한적한 공한지와 취약지 등을 중심으로 대청소를 실시한다. 농촌 지역에서는 야산, 들판, 하천변의 농약빈병 및 영농 폐비닐을 집중 수거한다.

공원 등 관광지에 대한 주변 환경정비는 물론, 겨우내 묵은 쓰레기를 몰래 버리는 비양심적인 쓰레기 무단투기 예방 홍보 활동도 함께 펼칠 계획이다.

/박순원기자 god02@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