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간송미술관’ 건립 6월 국제설계공모 추진
대구 ‘간송미술관’ 건립 6월 국제설계공모 추진
  • 이곤영기자
  • 등록일 2019.03.10 20:19
  • 게재일 2019.0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는 오는 6월 대구 간송미술관을 완성도 높은 세계적 수준 건축물로 건립하기 위해 국제설계 공모를 한다고 10일 밝혔다. 국제설계 공모는 지명 공모 방식으로 저명한 건축가를 지정해 몇 개의 건축안을 제출받은 뒤 전문위원회를 통해 당선작을 선정하는 방식으로 추진된다.

설계공모가 끝나면 기본 및 실시설계에 들어가 내년 하반기 중 착공해 2021년 12월에 완공할 계획이다.

간송미술관은 국비 160억원을 포함해 총사업비 400억원을 투입해 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로 전시실과 수장고, 교육·체험공간, 조각뜰, 뮤지엄 카페 등을 갖춘다.

간송미술관은 일제 강점기 민족문화 정체성을 지킨 간송 전형필 선생이 사재를 털어 모은 국보 제70호 훈민정음, 미인도(신윤복), 청자상감운학문매병(국보 제68호) 등 역사 교과서에서 볼 수 있는 문화재 1만점을 보유하고 있는 국내 3대 사립미술관 가운데 하나로 손꼽힌다.

대구시는 국채보상운동, 2·28 민주운동 등 ‘대구정신’이 간송 선생 문화 보국 정신과 맥을 같이 한다고 보고 간송미술관을 지역 문화 랜드마크로 만들 계획이다.

대구시 관계자는 “대구미술관과 인접해 시너지 효과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곤영기자 lgy1964@kbmaeil.com
이곤영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