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도시철도서 ‘싱가포르 하늘열차’ 관리
대구도시철도서 ‘싱가포르 하늘열차’ 관리
  • 박순원기자
  • 등록일 2019.03.07 19:53
  • 게재일 2019.0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싱가포르 현지법인 개소식
모노레일 운영사업 본격화
대구도시철도공사가 7일(현지시각) ‘싱가포르 현지법인(DTRO SINGAPORE)’을 공식 개소하고, 센토사 엑스프레스 모노레일 관리사업 운영을 본격 시작했다.

<사진>

‘DTRO SINGAPORE’는 사업기간 5년에 총사업비 186억원의 싱가포르 센토사 익스프레스 관리사업을 위해 공사가 지난해 10월 설립한 현지법인이다.

전동차 유지관리, 전력·신호·통신 시설물 유지관리, 고장 및 장애 조치·대응 등의 과업을 담당하게 된다.

앞서 대구도시철도공사는 지난해 국내 최초로 싱가포르 센토사섬의 모노레일 관리사업을 수주했다.

공사는 지난해 9월부터 6개월 동안 현지 법률과 환경에 맞게 관리시스템을 구축하고, 신호와 전기, 차량 부문의 핵심기술 인력 3명을 파견하는 등 센토사 익스프레스의 안전운행과 성공적인 사업수행을 위한 준비작업과 인수를 진행했다.

향후 공사는 센토사 익스프레스 운영 및 관리 전반(기본 10년, 중정비를 포함한 운영전반)으로 사업 영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아울러 파나마 및 동남아 모노레일과 경전철 시장 진출도 추진한다는 복안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이번 싱가포르 모노레일 진출 사업은 우리 지역 대중교통 운영서비스의 우수성을 대내·외적으로 알리고 대구 하늘열차 브랜드의 가치를 높이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향후 도시철도 해외 진출 사업의 경쟁력 확보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센토사 익스프레스는 대구도시철도 3호선과 동일한 모노레일 시스템으로 지난 2007년 개통돼 싱가포르 본섬과 남쪽으로 약 800m 떨어진 세계적 휴양지인 센토사섬을 연결하는 연장 2.1km의 모노레일이며, 일평균 약 1만3천명이 이용하고 있다.

/박순원기자 god02@kbmaeil.com
박순원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