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회계연도 사업실적 결산안 심의·의결
지난해 회계연도 사업실적 결산안 심의·의결
  • 심상선기자
  • 등록일 2019.02.19 20:31
  • 게재일 2019.0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상의, 정기의원총회 개최
대구상공회의소(회장 이재하)는 지난 18일 상의 10층 대회의실에서 ‘2019년 정기의원총회’를 열고, 2018 회계연도 사업실적과 결산(안) 등을 심의·의결했다.

특히 이날 총회에서는 R&D를 통한 경쟁력을 갖춘 기업육성지원을 위해 ‘R&D 지원팀’을 신설하고, 달성군사무소를 ‘달성사업본부’로 격상하는 등 조직개편(안)도 의결했다.

19일 대구상의에 따르면 이번 총회는 지난 총회와 달리 기업들의 당면한 현안인 ‘가업승계제도 개선’이 조속히 이뤄져야 한다는 건의문을 채택해 정부 및 국회 등에 건의키로 했다.

건의문 주요내용은 △중견기업 매출액 제한 삭제 △피상속인 지분 유지 비율과 기간의 완화 △사후요건 중 정규직 근로자 수 유지에 대한 기한과 비율 요건 완화 △10년 이상 업종 변경 불가·가업용 자산 처분 제한·상속 주식 지분 유지 등 요건 완화 △한시적인 세제지원 제도 도입 등이다.

아울러, 상공의원들의 상공의원 활동 참여를 확대해 가기 위한 우수활동 의원에 대한 시상제도도 마련했다.

/심상선기자

antiphs@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