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주군, ‘먹·자·쓰·놀’ 운동 확산에 온힘
성주군, ‘먹·자·쓰·놀’ 운동 확산에 온힘
  • 전병휴기자
  • 등록일 2019.02.17 19:24
  • 게재일 2019.0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郡, 기관·사회단체와 활성화 토의
[성주] 성주군은 지난해 7월 민선7기 출범과 동시에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고자 먹·자·쓰·놀 운동을 추진해 오고 있다.

‘먹·자·쓰·놀’이란 “성주에서 먹고 자고 쓰고 놀고”라는 캐치프레이즈를 내걸고 지역사랑을 실천하는 범군민 실천운동이다.

성주군은 먼저 공직자들을 중심으로 부서별 먹·자·쓰·놀 실천운동을 펼치고, 이에 대한 공감대 형성을 위해 홍보에 주력하고 있다.

최근 성주군청 총무과는 퇴근 후 기관·사회단체 등과 함께 지역식당을 이용해 먹·자·쓰·놀 활성화를 위한 토의시간을 가졌다.

이날 토의에 참석한 이재동 성주군 이장상록회장, 윤을주 성주군 외식업지부장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역 단체들도 먹·자·쓰·놀 운동에 동참할 뜻을 내비췄다.

김상규 총무과장은 “먹·자·쓰·놀 운동에 공직자와 지역 기관·사회단체가 적극적으로 마음을 합친다면, 인구 증가와 관광활성화 등 부가적인 효과가 따라올 것이라 확신한다”며 “앞으로 일회성이 아닌 지속적인 실천으로 먹·자·쓰·놀을 확산시키겠다“고 말했다.

/전병휴기자 kr5853@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