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곡차곡 써 모은 글들로 나만의 책 만들었어요”
“차곡차곡 써 모은 글들로 나만의 책 만들었어요”
  • 김종철기자
  • 등록일 2019.02.13 20:26
  • 게재일 2019.0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송 안덕중, 출판기념회 개최
전교생 28명 다양한 글 엮어내

청송 안덕중학교(교장 권혁성)는 13일 ‘나만의 책 만들기 출판 기념회’라는 제목으로 학생 작가들을 위한 출판 기념회를 개최했다. <사진>

교내 강당에서 진행된 이날 행사는 안덕중학교가 2018학년도 한 해 동안 진행해 온 특색 사업 ‘나만의 책 만들기-1인 1책 출판’을 기념하고 자축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전체 학생과 교사, 학부모가 둘러보고 성과를 공유했으며 전시된 책을 감상하는 것으로 시작해 작가에게 메시지 남기기, 책 낭독, 저자와의 인터뷰, 책 증정 이벤트, 축하 공연으로 진행됐다. 지난해 3월 안덕중학교 학생들이 자신이 만들고 싶은 책의 주제와 장르를 직접 계획했고, 그에 따라 일주일에 한 번 정도 방과후 시간을 활용해 자료를 찾고 책을 읽고 글을 쓰며 차곡차곡 원고를 만들어왔다. 지난해 12월 꿈끼 탐색 주간을 활용해 직접 모아둔 원고를 편집하고 표지 디자인까지 완성해 전교생 28명이 26종(공저 포함)의 책을 만들어냈다. 시집, 소설, 수필 등 문학작품부터 게임, 축구선수, 화장품 등 관심 분야에 대한 책까지 다양한 책이 탄생했다.

임지현 지도교사는 “시행착오도 많았는데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자기 개성에 맞게 책을 펴낸 학생들이 대견하다”며 “주제를 정해주고 글을 쓰라고 하면 몇 줄밖에 못 쓰던 학생도 자기가 관심 있는 것에 대해 쓰니까 일필휘지로 글을 풀어가더라”며 소감을 밝혔다. 청송/김종철기자
김종철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