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문화·관광·체육, 상생협력 속도 낸다
대구경북 문화·관광·체육, 상생협력 속도 낸다
  • 이창훈기자
  • 등록일 2019.02.10 20:34
  • 게재일 2019.0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도 ‘상생협력회의’ 개최
연계 관광상품 개발
해외 관광객 공동 유치 등 논의

대구·경북 문화관광분야 상생협력이 속도를 내고 있다.

경상북도는 지난 8일 대구시청 회의실에서 대구·경북 문화관광체육국장 등 간부 공무원 15명이 참석한 가운데 ‘문화관광체육분야 상생협력회의’를 개최하고, 이같이 밝혔다. 이날 회의에서는 대구·경북 연계관광 상품개발과 해외관광객 유치 공동마케팅, 2019 대구아트스퀘어 및 대구컬러풀페스티벌 홍보·참여, 상생음악회 개최, 생활체육대축전 교류 참가 등 25개 문화관광체육분야 시·도 상생협력사업에 대해 토론하고, 적극 협력해 나가기로 뜻을 모았다.

특히, 경북도에서 개최하는 2019 경주세계문화엑스포(10월11일~11월14일)에 대구시는 홍보부스 운영과 문화예술단체 참여를 검토하고, 대구·경북 관광콘텐츠 및 관광코스를 개발해 공동마케팅에 나서기로 했다.

또 대구컬러풀페스티벌(5월4일~5월5일) 개최 시 ‘컬러풀퍼레이드’에 경북도의 참여와 대구아트스퀘어에 ‘경북작가 초대전’개최를 적극 검토하기로 했다. 아울러, ‘2020년 대구·경북 관광의 해’상징체계(BI, 슬로건 등)를 개발하고 공동 홍보동영상, 관광기념품 등을 제작해 공동마케팅을 추진하기로했다.

한만수 경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과 김호섭 대구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양 시·도가 가진 강점을 접목해 대구·경북 문화예술 르네상스를 일으키자”고 말했다.

/이창훈기자


이창훈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