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지역 맑은 가운데 눈 예고… 건조특보 발효
대구·경북지역 맑은 가운데 눈 예고… 건조특보 발효
  • 이시라기자
  • 등록일 2019.01.27 20:07
  • 게재일 2019.0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번 주 대구·경북 지역은 고기압의 영향으로 대체로 맑은 날씨를 보이는 가운데 28일은 눈이 내릴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28일 경북서부내륙지역에 새벽 한때 눈이 오겠고 그 밖의 내륙지역에도 산발적으로 눈발이 날릴 것으로 예보했다.

예상 적설량과 강수량은 1㎝ 내외와 5㎜ 미만으로 예상되며, 최저 기온은 영하 4℃∼영상 2℃, 최고 기온은 영상 3℃∼9℃다.

오후부터는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내려와 29일부터는 날씨가 맑겠다.

하지만 최저 기온은 영하 13℃∼영하 3℃, 최고 기온은 영상 6℃∼10℃를 기록하는 등 아침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고 바람도 강하게 불어 매우 추울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봤다.

특히, 대구·경북 대부분 지역에서 건조특보가 발효 중이라 산불 등 각종 화재예방에 주의해야 한다.

기상청 관계자는 “눈이 얼어 도로 곳곳이 미끄러우니 출근길 교통안전과 보행 안전에 각별히 유의해달라”며 “31일에도 눈이 올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편, 경북북동산지·영양·봉화·청송·의성·김천·고령·군위 등 8곳에 발효됐던 한파주의보는 27일 오전 11시 해제됐다.

/이시라기자 sira115@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