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별전 ‘신라를 다시본다’ 연계 강연
특별전 ‘신라를 다시본다’ 연계 강연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19.01.27 19:31
  • 게재일 2019.0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국대 윤범모 교수 초청
국립경주박물관 31일

국립경주박물관(관장 민병찬)은 오는 31일 오후 2시 강당에서 윤범모 동국대 석좌교수를 초청해 ‘국립경주박물관의 신라를 다시 본다를 다시 본다’라는 제목으로 강연회를 개최한다.

특별전 ‘신라를 다시 본다’전시 기획에 자문위원으로 참여한 윤 교수는 이번 전시의 기획과 현대미술 작가, 출품작에 대한 이야기를 일반인들에게 쉽게 풀어서 이야기한다. 이번 강연에서는 우리가 인식하고 있는 신라 이미지를 현대 미술 작가들이 어떻게 이해하고 재해석했는지를 주도면밀하게 살펴본다.

윤범모 교수는 문화재청 문화재위원, 광주 비엔날레 특별 프로젝트 책임 큐레이터, 경주세계문화엑스포 예술총감독 등을 역임했으며 2018년에는 창원 조각비엔날레 총감독으로도 활동했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