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의회 전 부의장·운영위원장 자리 지켜
상주시의회 전 부의장·운영위원장 자리 지켜
  • 김영태기자
  • 등록일 2019.01.23 20:22
  • 게재일 2019.0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주시의회가 자녀 특혜의혹과 겸직 규정 위반 등으로 김태희 전 상주시의회 부의장과 신순화 전 운영위원장에 대한 불신임안이 소송 끝에 패소했다. 대구지법 행정1부(부장판사 한재봉)는 23일 상주시의회 김 전 부의장과 신 전 운영위원장이 의회를 상대로 낸 ‘부의장·운영위원장 불신임 의결 무효확인’ 소송에서 원고 승소 판결했다. 이들은 지난해 11월 상주시의회가 본회의를 열어 자녀 특혜의혹과 겸직 규정 위반 등을 이유로 불신임을 의결하자 소송을 냈다.

/김영태기자 piuskk@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